• ANTEATER PEST CONTROL

한방에 날파리 없애는 방법 (Fly control)


안녕하세요, 벌레 박사 썬박입니다.

집안이나 식당 또는 은행과 같은 사무실에 작은 파리인 날파리가 날라 다녀 엄청 신경이 쓰인다는 문의를 듣는 경우가 자주 있다. 날파리를 퇴치하는 일은 쉬운 일이 아니다. 페스트 콘트롤 회사도 날파리에 대한 처리 방법에서 어려움을 겪을 정도이다.

오늘은 벌레박사가 독자님도 쉽게 할 수 있는 노하우를 특별히 알려 드리고자 한다. 대부분 독자들은 날파리(Fruit fly)하면 영어 단어처럼 과일이 있는 곳에서 날파리가 생긴다고 생각 한다. 벌레박사가 이 답변에 점수를 준다면 글쎄 40점 정도만 줄 것 같다. 날파리가 있는 곳에 가보면 의외로 과일이 싱싱하여, 도대체 날파리가 생기는 원인을 찾기 힘들 경우가 많다. 날파리는 싱싱한 과일에는 절대로 생기지 않는다. 과일이 오래 되어 푸석 푸석 해지면(Overripe)서 발효가 되는 경우에만 날파리가 생기게 된다. 이 경우, 독자들은 고개를 밑으로 숙여 살펴 보기를 바란다. 가게나 집안의 물기가 흐르는 곳을 보면 쉽게 답을 찾을 수 있다. 부엌, 샤워실, 화장실의 물이 빠지는 배수구(Drain)가 문제이다. 특히 부엌은 날파리가 생기는 가장 큰 원인이 된다. 날파리 녀석들은 배수구 파이프속에 알을 낳고 거기서 애벌레가 부화되어 올라온다. 배수구 옆에 끈쩍끈쩍한 이물질이 날파리의 먹이와 안식처인 것이다. 또한 화분도 문제가 된다.

화분밑에 흙과 습기가 있는 집의 갈라진 틈(Crevice)들도 날파리가 너무 좋아 하는 "아지트"가 된다. 자, 그러면 벌레박사는 이 경우 어떻게 날파리를 제거할까요? 일반적으로 날파리를 제거하는 가장 간단한 방법은 가장 중요한 곳인 가게나 집, 사무실의 배수구에 뜨거운 물을 부어 주는 것이다. 뜨거운 물에 락스를 조금 썩어서 사용해도 효과가 좋다. 또한 과일껍질이나 채소를 버릴 때 음식물 분쇄기(Garbage Disposals)를 이용하고, 가급적 비닐봉지에 팩을 한 후에 버리는 것도 한 방법이다. 식당이나 사무실 같은 곳에서는 날파리를 제거할 수 있는 전기트랩(Electronic Fly Light)과 같은 것을 사용하여 날파리를 제거해 줄 수도 있다.

벌레관리 의외로 쉬운 일이 아니다. 현장의 인스펙션을 통해 문제점을 파악한후, 진단을 내려야 하고, 벌레의 습성 및 사람에 영향을 미치는 상관관계 까지를 알아야 하며, 가장 큰 문제는 특히 벌레관리에 사용되는 케미칼을 안전하게 다루어야 한다. 사용한 케미칼이 주변 환경에 오염이 되지 않도록 각종 규제를 준수하여 약을 사용함은 기본 책임사항이다. 그러므로 마음 편하게 주정부 전문 라이센스와 관련 보험을 보유한 경험 많은 페스트 콘트롤 회사에 맡겨서 프로그램에 의한 정기 관리 서비스와 집 관리에 대한 각종 어드바이스를 받기를 적극 권해 드린다.

벌레 없는 최적한 생활을 하실려면 습기제거가 최우선 과제입니다. 벌레에 대한 문의 사항은 성실하게 답변해 드릴 것이며 긴급사항인 경우, 애니터 터마이트 소독 벌레박사로 전화주거나, 2730 N. Berkeley Lake Rd B-600 Duluth, GA 30096 (조선일보 옆)에 위치한 회사 사무실로 방문하면 무료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문의 :678-704-3349

애니터 터마이트 소독 대표 벌레 박사 썬박

  • Google+ - Grey Circle
  • Facebook - Grey Circle
  • LinkedIn - Grey Circle

벌레박사

Anteater Pest Contro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