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NTEATER PEST CONTROL

홈인스팩션과 반지하(crawl space)


안녕하세요, 홈 인스펙터 썬박입니다

홈인스펙은 분명 집의 구매 단계에서 꼭 챙겨야 하는 단계입니다. 집을 보러 다니실 때 보시던 집이 마음에 드시면 집중적으로 그 집이 하자가 있는지 기능상 문제가 없는지 확인하는 절차가 바로 홈인스펙션입니다. 미국에 있는 집들을 보면 특이한 구조가 있는 것을 봅니다. 바로 반지하(crawl space)입니다. 사전을 찾아보면 “마루밑 배관, 배선을 위한 공간”이라고 어렵게 설명되어 있지만 밖에서 지하실로 들어 가는 집의 밑 바닥 부분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일반인들은 집을 보러 다니실 때 거의 반 지하(crawl space)이 있는지 모르시는 경우도 많고, 집의 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그쪽을 들어 가시기를 꺼려 하십니다. 반지하가 없는 집도 있지만 의외로 많은 집이 반지하(crawl space)를 가지고 있습니다. 왜 반지하를 만들까요? 조지아와 같은 지역은 타주에 비해 홍수 피해가 적은 지역이기 때문입니다. 물 피해가 많으면 반지하에 물이 들어와 고이면 집에 습기, 곰팡이 문제뿐 아니라 집을 갉아먹는 터마이트 해충 문제까지 발생되기 쉬우므로 홍수 다발 지역은 반지하를 넣지 않습니다. 또한 반 지하는 일반 지하실이나 슬랩(slab)으로 건축된 집 보다는 더 저렴하게 집을 지어, 비용이 적게드는 장점도 있습니다.

그러나 홈인스팩션을 오래 하다보니 꼭 확인해야 하는 사항이 있습니다. 법적으로 바닥의 70% 이상은 습기 방지비닐(vapor barrier)을 덮어 있어야 합니다. 습기가 땅에서 마루 바닥으로 올라오지 못하게 방지하기 위함입니다. 또한 습한 구조 이기 때문에 공기 순환 (vent)가 각 면으로 설치가 되고 있는지, 막혀 있지 않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또한 경험상 터마이트와 쥐들이 서식하고 간혹 뱀도 살고 있어 간담을 서늘하게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홈인스펙터는 반드시 이곳을 들어가- 정확히 말씀하자면, 기어들어가- 모든 문제점을 확인해야 합니다. 비록 반지하 쪽은 먼지와 퀴퀴한 냄새가 진동하여 ‘극한 직업’임은 틀림없지만, 집을 사시는 고객 입장에서

홈인스팩터로서의 직분을 충실히 하기 위해 오늘도 반지하를 들어 가며 홈인스펙션을 하고 있습니다.

홈 인스펙션은 집매매시 가장 중요한 절차중 하나 입니다. 이번 한 주도 진행하는 홈인스펙션이 잘 되길 바라며,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678-704-3349로 연락주면 언제라도 친절하게 답해드릴 것입니다.

(ASHI : 미 홈인스펙션 협회 멤버)

문의 전화 ▷ 678-704-3349

감사합니다.

팍스 홈인스펙션 대표 썬박

  • Google+ - Grey Circle
  • Facebook - Grey Circle
  • LinkedIn - Grey Circle

벌레박사

Anteater Pest Control